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와우> ‘복수의 파도’ 및 클래식 소식 블리즈컨 2018서 공개

2018년 11월 03일(토)
문승현 기자 press@ilovepcbang.com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는 <월드오브워크래프트: 격전의 아제로스>의 첫 번째 대규모 신규 콘텐츠 업데이트인 ‘복수의 파도’ 및 <월드오브워크래프트: 클래식>에 대한 새로운 소식을 블리즈컨 2018 현장에서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복수의 파도’는 티란데, 사울팽, 볼진 등 양진형의 주요 인물들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새로운 퀘스트라인과 <월드오브워크래프트> 특유의 진영 간 갈등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콘텐츠들을 담고 있다. 플레이어들은 새로운 군도를 탐험하고 새롭게 추가된 퀘스트를 통해 드워프와 블러드 엘프의 유산 방어구를 획득할 수도 있으며 진영에 따라 잔달라 트롤 혹은 쿨 티란 인간을 동맹 종족으로 영입할 수 있다.

새로운 공격대 던전들도 추가된다. 플레이어들은 ‘줄다자르 공성전’ 공격대에서 잔달라 트롤의 수도를 배경으로 하는 전투에 참여하거나, ‘폭풍의 도가니’ 공격대에서 아제로스의 미래에 대한 중요한 순간을 목격할 수도 있다. ‘줄다자르 공성전’과 ‘폭풍의 도가니’의 공식서버 적용 시점은 추후 안내될 예정이다.

블리즈컨 현장에서는 새로운 퀘스트와 공격대 외에도 ‘복수와 파도’의 시작을 알리는 ‘잃어버린 명예’ 시네마틱 영상도 함께 공개됐다. ‘마지막 명예’는 호드의 영웅 사울팽(Saurfang)과 얼라이언스의 국왕 ‘안두인 린(Anduin Wrynn)의 이야기로 이번 확장팩의 주요 전환점이 되는 순간을 보여준다.

한편, 아제로스의 과거를 다시 경험할 수 있는 <월드오브워크래프트: 클래식>이 2019년 여름에 출시된다는 소식도 전해졌다. 뿐만 아니라, 이번 블리즈컨 현장에서 체험 가능한 <월드오브워크래프트: 클래식> 콘텐츠를 집에서 즐길 수 있는 홈 데모가 시작됐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