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텔 CPU 소폭 하락세, 메모리 SSD도…[HW 동향]

2018년 11월 06일(화)
김종수 기자 itman@ilovepcbang.com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폭등했던 인텔 CPU가 4주째 소폭의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고, 메모리 역시 2주째 가격 하락세를 이어갔다.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의 11월 1주차 PC 부품 가격 동향에 따르면, 큰 폭으로 올랐던 인텔 CPU가 꾸준히 하락세를 이어가는 모양새다. i5 미만 모델은 전반적으로 4~6% 하락했지만, i7 모델은 1.09% 내리는 데 그쳤다.
반면 AMD 프로세서는 3주째 가격이 오르는 상황이다. 특히 사무용 등으로 각광받는 보급형 APU 모델 2200G는 18%나 올랐고, 상위 모델인 2400G도 4.61% 올라 가성비를 위협하고 있다. 다행히 PC방 주력인 2600X나 2700X는 1~2% 오르는 데 그쳤다.
10월 4주차에 내림세로 돌아섰던 메모리 가격은 11월 1주차에서도 1.32% 하락하며 7만 6천 원 선을 기록했다. 금액은 그리 크지 않지만, 2주 연속으로 하락했다는 점에서 앞으로가 기대되는 상황이다.
그래픽카드 시장은 GTX1080 Ti의 가격 하락이 돋보였다. 최근 2주간 5% 내린 GTX1080 Ti는 오랜만에 90만 원대로 회귀했다. 하지만 단종이 확정돼 시장 재고도 빠르게 소진되는 상황이다. 한편, 최신 RTX2080은 2.86% 하락하면서 약 3만 원 정도 가격이 내려가 110만 원 초반에 근접하는 중이다.
SSD 시장은 가격 하락 폭이 둔화되고 있지만, 하락세는 이어가는 분위기다. 용량이 크고 속도가 빠를수록 하락 폭이 더 큰 상황으로 제품 간 격차가 줄어들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SATA 방식 250GB는 0.6% 내리는 데 그쳤으나 500GB는 1.56% 내렸으며, 고성능 NVMe 방식 SSD는 250GB와 500GB는 각각 1.87%와 2.53%씩 내렸다.